Posted at 2014.05.28 20:10// Posted in 블로그이야기~


이 블로그에 글을 안쓴지도 1년이 넘었네요.

뒤죽박죽이야기 처음 시작할때만해도 정말 아무것도 모르고 그저 순수한 마음으로 시작을 했던거 같습니다.
조금씩 열심히 하다보니 성과도 많이 이뤘습니다.

물론 지금은 현재는 블로그를 많이 하지 않습니다. 하나의 아이템을 찾아서 조용히 하고 있을 뿐이죠.
이 블로그가 저품질을 먹으면서 사실 이블로그를 포기하게 됐습니다.

제가 회사를 그만둔지도 벌써 2년이 넘었네요 시간 정말 빠릅니다.

블로그를 만나서 기존의 직장을 때려치우고 전업으로 하다가 이것저것 많이 막히는 부분이 있더군요.
그래서 지금은 조용히 하나의 아이템을 찾아서 블로그와 웹전반에서 제가 활용할 수 있는 부분은 전부 활용을 하고 있습니다.

이게 웹마케팅이 실적도 현재로서는 점점 내고 있고 언제 또 죽을지 모르지만 항상 거기에 대비해서 열심히 살고 있습니다.

제가 전업을 하면서 느낀거지만 결국 열심히 안하면 도태되고 준비를 하지 않는 사람에게는 그 기회조차 오지 않는 다는 것을 알수가 있습니다.

다시한번 이렇게 간단하게라도 글을 적는 이유는 시간이 흘렀는데 혹시나 저품질에서 벗어났을까 하는 궁금증에서 몇자 끄적끄적 거려보게 되네요...

뭐어 결과는 안봐도 비디오겠지만요 ㅋㅋㅋ

이제는 블로그는 마케팅의 한 수단으로만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물론 변화가 많이 생겨서 블로그 영역이 예전만큼은 못하지만 그래도 블로그라는 것이  여전히 개인이 할 수 있는 최고의 툴이 아닐까 생각을 합니다.
신고
  1. 2014.06.16 18:34 신고 [Edit/Del] [Reply]
    오랜만입니다. 돌아오세요 ㅋㅋ

댓글을 남겨주세요

Name *

Password *

Link (Your Homepage or Blog)

Comment

Secret

티스토리 툴바